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안면마비’ 최희, 활동 중단…“재활 매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최희 인스타그램 스토리
방송인 최희가 건강 문제로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최희는 1일 인스타그램에 “후유증으로 당분간 비자발적 백수가 돼 버린 이 시간은 일을 참 사랑하던 나에게 별별 감정이 왔다갔다 하는 괴로운 시간일 수도 있다”라며 “하지만 바쁘다는 핑계로 지나쳤던 소중한 것들이 눈에 들어오니 마음이 괜찮아지기도 한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안면마비로 고생한 분들이 생각보다 많았다”며 “저도 병원서는 퇴원해서 이제는 한방병원으로 치료받으러 통원 중인데 도움이 될 만한 것들을 나눌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최희는 “댓글 하나하나,메시지 하나하나 진심으로 힘이 되고 있다.주변에서 지켜주는 친구들,웃겨주는 친구들과 대화하며 안 웃어지는 얼굴로 무섭게 웃기도 한다”며 “저도 도움이 될만한 것들을 나눌 수 있도록 하겠다.그러려면 재활에 성공해야겠죠?”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달 30일 최희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방송하는 저에게 안면마비와 어지럼증이 하필 제대로 와서 급 우울해지기도 하지만 다시 괜찮아질거라고 믿으면서 흔들리지 않고 잘 회복할게요”라고 전한 바 있다.

최희는 2010년 KBS N 스포츠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2020년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최근 동아TV 예능 ‘언니들의 셰어하우스’에 출연했다.

김유민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