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구라, 1억 3천 풀 옵션 신차 공개 “아들 그리 차도 곧 출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캡처.
방송인 김구라가 아들 그리와 함께 신차를 공개했다.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아빠 차 세차하러 갔다가 박 터지게 싸우고 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김구라는 영상에서 개인 차량을 공개했다. 그는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시는데 제가 실제로 G90을 뽑았다”고 말했다. 앞서 김구라는 1억 3000만원을 주고 풀옵션 신차를 구입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그는 “나온 지 한 달 반 정도 지났다”며 “사람들이 무광이라 더 예쁘다고 하더라”고 자랑했다. 그러자 아들 그리는 “그때 PPL 받은 건 무광 아니었던 것 같다”고 말했고, 김구라는 “그땐 무광이 아니었다”며 “무광이 조금 더 비싸다, 다니는 G90 차량 중 가격이 롱휠베이스 빼고는 가장 비싸다고 보면 된다”고 답했다.

이후 김구라는 “많은 아빠들의 로망이 아들과 세차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세차를 시작했다. 이들 부자는 세차하며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또 김구라는 “동현이도 곧 GV70이 나온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대를 이은 국산 차 사랑은 정말”이라고 스스로 감탄했지만 그리는 “아니 B사 G4를 갖고 있으면서 왜 눈에 안 들어온다 하나”라며 황당해 했다. 그럼에도 김구라는 “국산 차에 대한 우리의 지독한 사랑을 알아달라”고 당부해 웃음을 더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