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아인, 대세 女가수 3명 끌어안고…“내가 성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아인 인스타그램
배우 유아인이 여가수들과 친분을 과시했다.

유아인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성덕이다”라는 문장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성덕이란 성공한 덕후의 줄임말이다.

사진 속 유아인은 가수 림킴, 새소년의 황소윤, Y2K92 지빈을 두 팔 벌려 품에 안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의외의 조합으로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유아인은 지구와 소행성 충돌까지 200일이 남은 상황에서 혼란에 빠진 세상과 남은 시간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넷플릭스 드라마 ‘종말의 바보’를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