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방암 투병’ 서정희, 가슴 절제 수술 전 사진 추가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서정희 인스타그램 캡처.
유방암 투병 중인 배우 서정희가 가슴 절제 수술 전에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서정희는 6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수술 직전 사진, 개인적으로 보관 하려던 사진들이예요, 너무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셔서 감사한 마음을 담아 공유합니다, 사진 속의 긴머리는 이제 없지만 다시 기를 때까지 잘 이겨내겠습니다, 저와 같은 어려움에 계신분들도 건강하게 함께 파이팅 해요, 고맙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서정희는 민소매 의상을 입은 채 포즈를 취했다. 노출이 있는 의상을 통해 드러나는 우아한 아름다움이 눈길을 끈다.

한편 서정희는 지난 3일 딸 서동주의 유튜브 채널 ‘오늘의 동주’를 통해 유방암 투병 소식을 전했다. 그는“유방암 선고를 받고 가볍게 생각했는데 전체를 절제하는 수술을 받게 됐다”라며 “지금은 항암 치료를 들어갔고, 2차 치료를 앞두고 있는데 머리카락이 빠진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라고 밝혔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