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국제 미인대회 출전’ 마리아, 환상의 비키니 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마리아가 국제 미인대회인 ‘미스 틴 인터내셔널(Miss Teen International)’에 출전한다.

지난 7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한 마리아는 “응원해준 동기들에게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고 싶다. 한국의 미를 전 세계에 알리고 오겠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대회는 오는 12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다. 마리아는 태국에 입국한 후 31개국 참가자들과 합숙하며 대회를 준비한다. 합숙 중 현지 팬들과의 소통을 위한 프로모션 무대를 비롯해 참가자의 재능을 평가하는 ‘탤런트 심사’ 등의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코로나 여파 이후 2년 만에 개최되는 ‘미스 틴 인터내셔널’은 만 20세 이상으로 참가 나이를 제한하는 타 대회들과 달리, 만 18세부터 30세까지의 여성들이 참여해 자웅을 겨루는 것이 특징이다.

마리아는 지난 4월 서울 서초구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 ‘2022 더 퀸 오브 코리아’에서 2위를 차지하며 국제 미인대회의 한국 대표 출전 자격을 얻었다. 35-25-36의 신체 라인과 177㎝의 신장에서 나오는 경쾌한 워킹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환상의 자태와 더불어 마리아는 다양한 재능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마리아는 ‘싱어송라이터’로 활동하며 유튜브 채널 MC, 음악 DJ 등 다양한 활동으로 익힌 팬 친화적인 퍼포먼스가 강점이다.

한편 마리아를 시작으로 더 퀸 오브 코리아 인터내셔널 입상자들은 차례대로 세계대회에 출전한다. 오는 9월부터 이지은, 김민희, 최현지가 차례로 ‘미스 아시아 글로벌(말레이시아)’, ‘미스 투어리즘 월드(중국)’, ‘타임리스 뷰티(멕시코)’ 무대를 밟는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