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방암 투병’ 서정희, 부쩍 야윈 모습…“조금씩 운동도 하려구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 서정희 SNS
방송인 서정희가 근황을 알렸다.

유방암 투병 소식을 알렸던 서정희는 9일 자신의 SNS에 “운동도 조금씩 하려구요”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서정희는 모자와 선글라스를 착용, 운동복을 차려입고 등산하는 모습이 담겨져 있다.
▲ 사진: 서정희 SNS
항암 치료로 살이 빠진 듯 예전보다 야윈 모습이다.

앞서 서정희는 지난 3일 공개된 자신의 딸 서동주의 유튜브채널을 통해 “유방암으로 수술을 받았다. 항암치료 2차에 들어간다. 머리가 한 움큼씩 빠지고 있다”고 몸 상태를 전한 바 있다.

또한 지난 5일 소셜미디어에 “현재 가발을 쓰고 있다”며 “모두 화이팅!”, “저와 같이 고통을 겪으시는 많은 분들도 넉넉하게 이기시길 힘써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