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6번째… 빌보드 정상 탄 소년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BTS ‘프루프’ 앨범 차트 석권

앨범·스트리밍 횟수 합산 순위
데뷔 이후 9년 활동 궤적 망라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워싱턴DC 백악관에 초청돼 연설하는 모습. 2022.5.31 AFP 연합뉴스
방탄소년단(BTS)의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Proof)가 그룹 통산 여섯 번째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19일(현지시간) 빌보드에 따르면 ‘프루프’는 오는 25일자 ‘빌보드 200’에서 1위로 차트에 진입한다. 지난 10일 발매된 이 앨범은 첫 주 미국에서 31만 4000장 상당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BTS는 이로써 빌보드 200에 진입한 앨범의 숫자를 15개로 늘렸다.

 빌보드 200은 CD 등 앨범 판매량, 스트리밍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를 더해 순위를 정한다. 빌보드는 “‘프루프’의 앨범 판매량은 약 26만 6000장으로 전체 판매량의 대부분을 차지했다”며 “디지털 앨범 6500장을 제외한 25만 9000장이 실물 CD로 팔렸는데 이는 지난해 말 발매 첫 주 37만 8000장의 CD를 팔아 치운 ‘아델 30’에 이은 역대 주간 최다 판매 2위 기록”이라고 설명했다.

 BTS는 이로써 2018년 6월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로 한국 뮤지션 최초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이후 같은 해 리패키지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2020년 미니 6집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 지난해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과 스페셜 ‘비’(BE) 등 통산 여섯 장의 앨범을 이 차트 1위에 올렸다.

 ‘프루프’는 BTS가 데뷔부터 현재까지 지난 9년의 궤적을 세 장의 CD에 망라한 앨범이다. 이들은 최근 그룹 차원의 음악 활동을 잠정 중단하고 솔로 위주로 활동하겠다고 밝혔다. ‘프루프’의 타이틀곡 ‘옛 투 컴’(Yet To Come)의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성적은 20일(현지시간) 발표된다. BTS의 팬덤 규모를 따져 봤을 때 역시 상위권 진입이 유력하다.

 한편 ‘옛 투 컴’의 뮤직비디오는 공개 열흘 만에 유튜브에서 1억 뷰를 달성했다. BTS 뮤직비디오 가운데 억 단위 조회수를 기록한 영상은 이번이 서른여덟 번째다.

김정화 기자
2022-06-2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