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태우, 미모의 승무원 아내와 등장…훈남 아들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정태우가 미모의 승무원 아내, 훈훈한 아들들을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정태우 장인희 부부가 처음 등장했다. 이들 부부는 결혼한 지 올해 14년 차가 됐다.

아내 장인희는 “아들 둘을 키우면서 승무원으로 일하면서 육아도 하면서 살림도 같이 하는 워킹맘”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첫째 아들 정하준이 등장했다. 올해 14세인 정하준은 훈훈하고 잘생긴 비주얼로 감탄을 자아냈다. MC 김지혜는 “방탄소년단 진 닮았다”고 감탄했다.

8세인 둘째 아들 정하린은 귀여운 매력이 넘쳤다. 이들 형제는 알아서 등교 준비를 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이어 정태우의 아내는 남편에 대해 “정말 제 뒤만 졸졸졸 쫓아 다닌다, 전 좀 나갔으면 좋겠는데”라며 “전 부담스럽고 힘들다”고 토로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