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상아, 또 성형했다 “냉찜질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상아가 성형 수술을 한 사실을 공개했다. SNS 캡처
이상아가 성형 수술 근황을 전했다.

이상아는 25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큼직한 쌍꺼풀이 덮여 버렸어요. 네일 다 지우고, 피어싱 다 빼고, 인친들 일주일 후에 보아요. 원장님 잘 부탁드려요”라는 메시지를 올리며 한 성형외과를 태그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사진에서 그는 한 병원을 배경으로 쌍꺼풀이 덮여버린 눈두덩이를 손으로 집어 올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상아는 노화를 극복하기 위해 수술을 강행한 것으로 보인다.

잠시 후, 이상아는 수술 후 근황을 걱정하는 팬들의 댓글에 “눈덩이에 테이핑하고 냉찜질 중이랍니다”라고 수술을 잘 마쳤음을 알렸다.

앞서 이상아는 두피 문신과 증모 시술, 짝눈을 교정하는 눈 수술을 했다고 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