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류시원, 6년 반만에 드디어 ‘홀인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류시원이 골프 일상을 공유했다. SNS 캡처
배우 류시원이 골프 일상을 공유했다.

류시원은 26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드디어 첫 홀인원. 결국했구나. 골프시작하고 6년 반만에”라면서 “올해 뭔가 좋은일들이 생길려나?”라고 적고 사진을 공개했다.

홀인원에 성공한 류시원이다. ‘홀인원’이란 골프에서 티 샷 한 공이 단번에 홀에 들어가는 일을 뜻한다.

그는 홀인원증서를 비롯해 함께 골프를 즐긴 지인들과 환한 미소를 지으며 찍은 인증사진까지 공개했다.

한편 류시원은 2020년 재혼했다. 그는 지난해 tvN STORY ‘프리한 닥터-프리한 닥터M’에 출연해 “저와 잘 맞을 수 있는 작품이 있다면 언제든지 준비가 돼 있고, 예능도 좋아한다”고 말한 바 있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