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트와이스 나연, ‘럭셔리 한강뷰’ 집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반전 가득한 숙소를 공개했다. 방송 캡처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반전 가득한 숙소를 공개했다.

최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나연과 모모가 함께 생활 중인 숙소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나연 매니저는 “모두가 바라보는 나연의 숙소는 깨끗하고 예쁘고 아기자기한 느낌일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실상은 바닥엔 다리미 자국이 있고 벽지도 떼어져 있어서 걱정이 되는 부분이 있다. 보기보다 엉뚱한 매력이 있다. 맏이인데 막내 같은 면이 있어서 ‘맏내’라고 불린다”고 말했다.
▲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반전 가득한 숙소를 공개했다. 방송 캡처
이내 공개된 나연과 모모 숙소는 매니저가 우려한 그대로였다. 깔끔하고 넓은 한강뷰 거실을 지나 현관 복도는 벽지가 뜯기거나 바닥에 다리미 자국이 그대로 남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본 전현무는 “저 정도면 곰이 사는 것”이라고, 송은이는 “폐가 체험 아니냐”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매니저는 “무대 위와 아래가 180도 다른 나연의 모습을 제보한다”며 웃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