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수미, 신체비밀 공개 “목젖 없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SBS ‘집사부일체’
‘세계3대 소프라노’ 조수미가 자신에게는 목젖이 없다고 밝혔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조수미는 온 국민을 위한 응원송을 부르기에 앞서, 이날을 위해 준비한 새로운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조수미는 본격 노래 연습에 앞서 춤을 춰야 한다고 밝혔다. 조수미는 “항상 노래를 연습하기 전에 춤을 춘다”면서 “몸을 풀기 위해서”라고 말했다. 이에 음악이 나왔고, 조수미를 비롯한 멤버들은 음악에 맞춰 흥겹게 춤을 췄다.

조수미는 레슨에 앞서 ‘집사부일체’ 멤버들의 목젖을 점검했다. 조수미는 “왜 고음이 잘 나오는지 궁금해서 이비인후과를 갔더니, 제가 목젖이 없다더라”고 깜짝 밝혔다.

이어 조수미는 “실제 가수분들 계시니 저도 궁금하다 목젖 미남을 찾아보련다”며 즉석에서 목젖 미남 선발대회를 진행했지만, 모두 목젖이 커서 탈락했다.

조수미는 “목젖이 나만 없네, 목젖 미녀는 내가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