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다시 82㎏? 요요 없어요”…다나 27㎏ 감량 2년째 근황 깜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다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캡처
가수 다나가 27㎏ 감량 후 2년간의 공백에도 여전히 유지어터의 면모를 보였다.

다나는 2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정말 오랜만에 인사드리네요. 안녕하세요, 다나입니다. 새로운 둥지에서 다시 시작해 보려고 합니다”라며 복귀 소식을 알렸다.

이어 “2년 동안 저를 기다려 주신 팬분들께 정말 감사드려요~ 예쁜 모습 보여 드리고 싶어서 다이어트도 열심히 했어요~ 얼마 전에 촬영한 사진 여러분께 처음 공개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통해 최근 모습을 공개했다.

또 다나는 “앞으로 활동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보여 드릴게요! 기대해 주세요!”라면서 앞으로 활동 계획을 전했다.

사진 속 다나는 날렵한 턱선과 날씬한 각선미를 뽐내며 특유의 발랄한 모습으로 해맑게 미소짓 고 있다.

앞서 다나는 지난 2019년 27㎏을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2년 여의 공백기에도 운동과 식이요법 등을 통해 몸매를 유지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다나는 지난 2001년 솔로 앨범 ‘다나(Dana)’로 데뷔한 후 걸그룹 천상지희로 활동했다. 그는 지난 2020년 6월 19년간 몸담았던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만료했다.

이범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