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양요섭, 팬들에 공개 사과…“오픈채팅방 개설로 상대적 박탈감 죄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양요섭
그룹 하이라이트 양요섭이 팬들에게 사과했다.

지난달 30일 양요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어제저녁 많은 분이 계신 오픈 채팅방을 돌아다니며 나름의 소통을 하고자 했다. 그 과정에서 직접 소수의 방을 만들었던 일이나 또 특정 그룹에서의 제 해동이 누군가에게 상대적 박탈감을 느끼게 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항상 다수의 인원이 계신 곳을 찾아가 저만 일방적으로 소통했던 것 같아서 했던 행동이었지만 어떤 의도였든 누군가에게 그런 기분을 느끼게 한 제 해동의 문제와 저의 생각이 너무나도 짧았음을 시간이 지나고서야 알게 되었다”고 전했다.

그는 “이제야 촬영을 마무리하고 부랴부랴 글을 올리게 됐다”면서 “이번 일로 여러 가지 감정을 느끼고 기분 상하셨을 많은 분께 죄송하다. 앞으로 더 신중하고 깊이 생각하고 행동하겠다”고 사과했다.

앞서 양요섭은 지난달 29일 오픈 채팅방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으나, 직접 소수의 방을 만들어 일부 팬들과 친목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이에 양요섭은 사과의 글을 남기며 해명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