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출산 임박한 느낌” 글 올린지 하루 만에…양미라, 둘째 득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양미라 인스타그램
배우 양미라가 둘째 딸을 출산했다.

양미라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가워 썸머(태명)야”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해시태그로 ‘20220701’를 덧붙여 딸의 생일을 기록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양미라 딸의 발과 손 사진이 담겼다.

이 소식을 접한 모델 강승현은 “언니 축해해!”라고 축하했고, 제이쓴은 “헐 누나 너무 축하해여”라고 득녀를 축하했다.

양미라는 하루 전인 지난달 30일 D라인 셀카를 공개하며 “오늘은 썸머(태명) 가재 수건이랑 옷도 세탁하고 부랴부랴 필요한 물품들도 사고 그래서 그런지 정말 출산이 임박한 느낌”이라는 글을 올렸다. 하루 만에 나온 아기에 더욱 기뻐하는 모습이다.

한편 양미라는 지난 2018년 2세 연상 사업가와 결혼했다. 2020년 6월 첫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