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르, 명품매장 갔다가 분노한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미르 인스타그램
엠블랙 출신 미르가 근황을 전했다.

미르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격 보고 화남”이라는 글과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미르는 쇼핑을 위해 한 쇼핑몰을 찾은 모습이다.

그는 한 매장 의자에 앉아 눕다시피한 포즈로 휴식을 취하고 있다. 그의 뒤로는 수많은 신발, 가방 등이 전시돼 있다.

이러한 미르의 근황에 한 팬은 “왜 이래요 철용씨. 그 정도 능력 되잖아요?”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미르는 누나인 배우 고은아와 함께 가족 유튜브 채널 ‘방가네’를 운영 중이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