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석천, 두피 문신 받았다? “느낌 어떠신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홍석천 인스타그램
방송인 홍석천(51)이 깜짝 비주얼 변신을 선보였다.

지난 6일 오후 홍석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카락을 그려봤네요. 느낌이 어떠신지요. 두피 문신 콘텐츠를 찍어본 건데. 반응들이 제각각”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석천은 한눈에 봐도 헤어스타일이 달라졌다. 두피에 모근 문신 시술을 받은 것처럼 색감을 더한 모습이다.

이를 본 가수 양희은은 “난 좋아 보인다!!!”라고 의견을 말했고, 그의 지인 대부분 “젊어 보인다”, “회춘”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홍석천은 오는 8일 첫 공개되는 웨이브(wavve) 오리지널 ‘메리 퀴어’ MC로 나선다. ‘메리 퀴어’는 당당한 연애와 결혼을 향한 다양성(性) 커플들의 도전기를 담은 국내 최초 리얼 커밍아웃 로맨스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