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수미·박명수·쯔양…‘섬의 날’ 홍보대사 됐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독도 전경. 강민혜 기자
행정안전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방송인 김수미, 박명수, 유튜버 쯔양, 리랑 등 4명을 ‘제3회 섬의 날’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섬의 날’은 섬의 가치와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매년 8월 8일로 정한 국가기념일이다.

올해 3회째를 맞이한 섬의 날 행사는 8월 8∼14일 7일간 전라북도 군산시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에 위촉된 홍보대사 4명은 ‘섬의 날’을 널리 알리고 기념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한다.

이들 가운데 섬의 날 행사가 열리는 군산 출신인 김수미와 박명수는 기념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