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TV 하이라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별 후 다시 만난 ‘리콜 남녀’
후회·눈물… 또 사랑이 올까요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KBS 2TV 오후 8시 30분)

사소한 오해로, 혹은 사랑하지만 어쩔 수 없이 헤어진, 만남을 다시 꿈꾸는 모든 연인들에게 또 한 번 사랑을 말할 기회를 주는 프로그램이다. 같은 이별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 ‘리콜’을 꿈꾸는 남녀가 전 연인과 ‘리콜 식탁’을 통해 대면한다. 이별 뒤 처음 만나는 이들은 단둘만의 공간에서 식사하며 대화를 나눈다. 성유리, 양세형, 장영란 등이 ‘리콜 플래너’로서 묘한 긴장감이 흐르는 만남을 지켜보며 ‘리콜’에 성공할 수 있을지 대화를 나눈다. ‘리콜남녀’는 후회와 미안함을 드러내며 눈물을 흘리기도 한다. 헤어진 연인, 단둘의 감정을 집중적으로 담아내는 이 프로그램은 재회 성공 여부와 별개로 서로의 진심을 나누는 과정으로 시청자의 마음을 울릴 예정이다.

2022-07-1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