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던 “♥현아와 결혼 가능…프러포즈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C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던이 현아에게 선물한 프러포즈 반지에 얽힌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김종민, 허니제이, 던, 조권, 미노이가 출연하는 ‘왜 춤 수재인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던은 최근 여자친구 현아에게 선물한 프러포즈 반지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던은 “현아에게 반지를 주고 싶었다. 그래서 반지를 만들었는데 선물 타이밍이 안 맞아서 기다리고 있었다. 그런데 현아가 ‘왜 우리는 반지같은거 안하냐’고 먼저 물어보더라. 당황해서 일부러 퉁명스럽게 말했는데 현아가 엄청 삐졌다. 그래서 현아를 풀어주기 위해 반지를 주기로 결심했다. 그런데 반지 사이즈가 안 맞았고, 디자인도 똥 모양처럼 됐다”며 “나중에 제대로 된 반지와 함께 프러포즈 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던은 현아와의 결혼에 대한 속마음을 털어놔 관심을 모았다. 던은 “결혼 날짜를 잡은거냐”는 질문에 “날짜는 아직 안 잡았다. 하지만 결혼은 현아랑 해야겠다고 항상 생각한다. 사실 저희는 결혼을 하고 싶으면 다음주라도 할 수 있는 성격이다”라며 “지금은 서로 일 때문에 바쁘기 때문에..”라고 밝혔다. 이에 MC들은 미리 축하 인사를 건넸다. 김구라는 “변화무쌍한 연예계에서 정상의 아이돌들이 결혼까지 약속하는건 쉽지 않은거다. 멋진거다”라며 축하해줬다.

또한 던은 현아 덕분에 사진 찍는 기술이 늘었다며 “열번 찍어도 혼났는데 이제는 열번 안에 촬영을 끝낸다. 가끔 지나가다가 사진 못 찍어서 혼나는 남자분들 보면 안쓰럽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