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기루 “코인 재미…눈 뜨면 확인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코미디언 신기루. KBS ‘자본주의 학교’
코미디언 신기루가 비트코인 투자가 합법적 도박 같았다고 말했다.

17일 방송된 KBS 2TV ‘자본주의 학교’에서는 코미디언 신기루가 불나방소셜투자클럽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신기루는 재테크를 거의 해보지 않았다고 말했다.

신기루는 “제가 코인 누나라는 별명이 있다”며 “눈 뜨면 코인을 확인했다”고 돌아봤다.

이어 그는 통장을 공개했다. 함께 출연한 가수 데프콘은 “펑펑 쓰실 정도는 아니다”고 지적했다.

신기루는 코인 투자를 시작한 이유에 대해 “너무 재밌더라. 합법적인 도박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신기루는 코인에 투자했지만 정작 사기만 하고 판 적은 없다고 했다. 코인 가격이 떨어질 때도 또 올라갈 것이라는 믿음을 갖고 빼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