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35살에 17살과 결혼” 고백한 유명 배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캡처.
80년대를 대표하는 민머리의 대명사이자 코믹 연기의 대가 조춘이 18살 연하의 아내를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한 조춘은 아내에게 “황후마마”라고 호칭하며 존댓말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아내는 조춘은 자신에게 존댓말을 하는데 자신은 반말을 한다며 둘의 나이차가 많이 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조춘 35세, 아내가 17세일 때 결혼했다는 것. 조춘은 “꽃도 피우지 못할 때였다. 처음 만나서”라면서 “나보다 한참 어린데 임신이 돼서(결혼을 했다). 고생도 많았다”며 애틋한 모습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