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황보, 돌연 유학 이유 “남친 결혼하자고 할 것 같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결국 차였다”

가수 황보가 전성기 시절 돌연 홍콩으로 유학을 다녀왔던 이유를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스페셜DJ 빽가와 황보가 출연했다.

이날 황보는 과거 돌연 홍콩으로 유학을 갔던 것에 대해 “결혼할 지도 모른다는 생각에”라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그는 “당시 남자친구가 있었는데 결혼하자고 할까봐 겁이 났다. 남자친구한테 ‘너랑 하긴 할 건데 다녀와서’라고 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공부를 더하고 싶었다. 일만 했다. 20대 때 내 인생에서 뭐가 없었기 때문에 자유가 필요했다”고 덧붙였다.

황보는 유학 생활에 대해 “한 달 정도만 가려고 했더니 월세가 비싸더라. 3개월이면 또 깎이고, 6개월이면 또 깎이고 해서 1년 반 정도 있었다”면서 “결국 차였다”고 고백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