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지혜 “애 둘 데리고 미국이라니…첫날부터 극기훈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지혜 인스타그램 캡처
두 자녀를 데리고 미국 여행을 떠난 가수 이지혜가 근황을 알렸다.

이지혜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차 많이 힘드네요. 애 둘 데리고 미국이라니. 뭐 예상은 했지만 첫날부터 극기훈련이라. 여기까지 할께요”라는 글을 남겼다. 하지만 그는 “ㅋㅋㅋ”이라는 웃음으로 즐거운 마음도 함께 전했다.

이어 “도착 2일차. 초토화. 기절. 완피”라는 글을 덧붙이며 근황이 담긴 사진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량 뒷자리에서 잠든 이지혜와 딸 태리, 엘리의 모습이 보인다. 이지혜는 세무사 문재완씨와 결혼했으며, 유튜브 ‘밉지않은 관종언니’와 활발한 방송활동으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정현용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