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교통사고 피해 알린 김태진 “가해자, 아주 어리고 어리석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태진 인스타그램
리포터 김태진이 교통사고를 당한 사실을 뒤늦게 알렸다.

김태진은 지난 25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려묘와 찍은 사진을 올리며 “지난주 교통사고가 나서 입원을 했고 병원에선 말렸지만 스케줄을 계속 펑크 낼 수 없어 오늘 퇴원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외상은 없지만 매일 통원 치료를 해야 할 것 같다”라며 “제가 표정이 안 좋거나 연락이 안 되거나 술 약속을 외면해도 이해해달라”라고 양해를 구했다.

그러면서 김태진은 “가해자는 아주 어리고 어리석은 녀석인데 이 일을 계기로 많이 성숙해질 거다. 인생은 실전이니까”라고 덧붙였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