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부선 딸’ 이루안, 300만원짜리 컵라면 주문…낸시랭 “경솔해” 분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채널A ‘입주쟁탈전: 펜트하우스’

배우 김부선의 딸이자 역시 연기자인 이루안이 ‘펜트하우스’에서 300만원짜리 컵라면을 주문, 낸시랭을 분노케 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채널A ‘입주쟁탈전: 펜트하우스’(이하 펜트하우스)에는 입주자들이 바깥 세상 물가보다 100배 더 비싼 음식 주문이 가능한 순간을 맞는 모습이 담겼다. 입주자들은 어마어마한 가격의 음식이지만 식욕을 참지 못하고 고가의 음식을 주문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입주자들은 30만원짜리 물, 300만원짜리 컵라면 등을 두고 고민에 빠졌다. 최종 상금에서 차감되는 형태인만큼 음식 구입은 신중해야했다. 그러나 대식가인 이루안은 음식 주문에 거침이 없었다. 이루안은 컵라면, 물, 감자를 모두 주문, 총 380원을 썼다.

이를 본 낸시랭은 “최후의 1인이 가져갈 상금이지만, 우리 모두가 상금을 최대한 지키기로 동의했다”며 이루안의 무분별한 지출에 불만을 드러냈다.

낸시랭은 “최종1인이 되어서 상금을 가져갈 마음이 없는 것은 아닐 것 아니냐”며 “경솔하다”고 이루안에 대한 불편한 마음을 내비쳤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