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드래곤, 제니와 결별설 후 뼈만 남은 몸…‘안쓰러울 정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드래곤 인스타그램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근황을 전했다.

28일 지드래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코멘트 없이 일상을 담은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지드래곤은 남다른 패션 센스를 뽐내고 있는 가운데, 날렵함을 넘어 야윈 듯한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민소매 티셔츠를 입은 지드래곤의 앙상한 어깨와 팔뚝이 보는 이들의 걱정을 자아냈다.

한편 지드래곤은 지난 4월 4년 만에 완전체로 빅뱅 신곡 ‘봄여름가을겨울’을 발매했다. 최근 블랙핑크 제니와 결별설에 휩싸였으나 양측 다 아무런 입장을 내지 않았다. 제니는 지난 5월 BTS 멤버 뷔와 열애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 지드래곤. 샤넬 제공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