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걸그룹 ‘위걸스’ 니나, ‘세련미+고혹미’ 절정의 매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출신 모델 ‘니나’가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이하 크자) 8월호 커버를 장식하며 남성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

걸그룹 ‘위걸스’의 멤버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니나가 세련미와 고혹미를 겸비한 록 뮤지션으로 변신해 새로운 매력을 뽐냈다.

최근 크자는 8월호 커버를 장식한 니나의 화보를 공개했다. 현재 모델, 댄서로 활동 중인 니나는 댄스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를 바탕으로 전기기타, 베이스, 드럼 등 악기를 활용해 록 뮤지션 콘셉트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아이돌이나, 댄서로 보여줬던 상큼하고 발랄한 느낌을 벗어나 록 뮤지션 특유의 퇴폐미와 카리스마로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