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실종설’ 판빙빙, 한국서 정우성·이정재·강하늘과 포착 실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판빙빙 인스타그램
중국 배우 판빙빙(40·范氷氷)이 한국에서의 근황을 공개하며 특급 인맥을 자랑했다.

판빙빙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친구들과 기념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우 정우성과 이정재 사이에서 환하게 미소 짓고 있는 판빙빙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한 박찬욱 감독, 강하늘과도 다정한 인증샷을 남기며 친분을 과시하고 있다.

판빙빙은 최근 강하늘 주연의 JTBC 드라마 ‘인사이더’에 특별출연하며 한국 드라마에 첫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판빙빙은 지난 2018년 탈세 논란 후 자취를 감춰 실종설에 휩싸인 바 있다. 자숙을 하던 그는 영화 ‘355’를 통해 복귀했으며 차기작으로 영화 ‘킹스 도터’를 선택했다. 인어를 통해 영생과 권력을 유지하려는 왕의 욕망을 저지하는 소녀 마리-조세프의 용기와 활약을 그린 판타지 작품이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