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소현 아들, 초4에 벌써 ‘골프 머리 올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가족과 골프를 즐겼다.

김소현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안이 두 번째 라운딩”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새벽에 야심 차게 떠났는데, 비가 와서 9홀 만에 아쉽게 마무리”라며 “내가 너무 못 쳐서 둘이 잔소리”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남편 손준호, 아들 주안 군과 골프장에 방문한 김소현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들 가족은 궂은 날씨에도 함께 취미 생활을 공유하며 행복한 한때를 보내고 있다.

이날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훌쩍 자란 주안 군의 근황이다.

2012년생으로 한국 나이 11세인 주안 군은 엄마보다 뛰어난 골프 실력을 자랑하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소현 뮤지컬 배우 손준호와 2011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주안 군을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과거 SBS 예능 프로그램 ‘오! 마이 베이비’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