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민호, ‘제니 닮은꼴’ 여동생 공개 “라운지바 목격담 못 참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c ‘호적메이트’
그룹 위너(WINNER) 송민호가 자신의 여동생 송단아와 깊은 우애를 자랑했다.

지난 2일 방송된 ‘호적메이트’에서 송민호는 걸그룹 뉴에프오 출신인 여동생 송단아를 언급했다.

이승훈은 김진우 남매를 보고서 “나는 송민호 남매도 궁금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 남매 케미 장난 아니다. 남매끼리 여행 가는 거 어떠냐”고 거들었다. 이를 VCR로 보던 김진우 또한 “송민호 남매랑 저희랑 분위기가 정말 다르다”고 설명했다.

이승훈은 “너 여동생과 단둘이 대화 나눠본 적 있냐”고 묻자 송민호는 “대화 많이 나눈다. 진로 상담도 많이 해준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승훈이 “여행을 가서 대화를 나누는 거다”고 강조하자 송민호는 “여행을 왜 가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민호는 동생 송단아에 대해 “내 동생은 잔소리하는 거 좋아한다. 나한테 사랑받기를 원한다”며 “그냥 내가 한마디라도 걸어주는 걸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루는 내가 동생에게 고민 상담해주면 엄마가 ‘어제 단아가 엄청 좋아하면서 말했어’ 라고 할 정도다. 그래서 혹시 내 팬인가 싶었다”고 덧붙였다.

유일한 외동 강승윤이 “호적메이트끼리 포옹이나 볼 부비부비 이런 거 하냐”고 하자 송민호는 “그런 사람이 어딨냐. 너 뭐 잘 못 먹었냐”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한 강승윤은 “호적메이트끼리 진짜 참을 수 없는 게 있냐”고 묻자 송민호는 “우린 연년생이라 맞짱 떴다”며 “어릴 땐 보통 여자가 성장이 빠르지 않냐. 동생이 나보다 힘이 쎘다”고 전했다.

그는 “밖에서 동생 얘기가 들릴 때 (참을 수 없다)”며 “라운지 바, 펍에서 맥주 마시는 걸 봤다거나 하면 혹시 실수할까봐 걱정된다”고 털어놨다.

이와 함께 송민호의 여동생 사진이 공개됐다.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 닮은꼴이라 불릴만큼 화려한 패션감각과 미모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