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우영우’ 박은빈♥강태오, 핑크빛 만남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ENA 제공
우영우를 연기하는 배우 박은빈이 일과 사랑에서 새로운 전환점을 맞는다.

3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1회에서 우영우(박은빈)는 도박 자금으로 구입한 로또의 1등 당첨금을 둘러싼 당첨금 분배 소송을 맡는다. 어떤 수를 써서라도 자신에게 유리한 결과를 얻어내려는 의뢰인과 달리, 어떤 수도 통하지 않는 원칙주의자 변호사 우영우의 반전 활약이 펼쳐질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우영우는 장애가 있으면 좋아하는 마음만으로 충분하지 않다는 것을 깨달았지만 이준호(강태오)는 현실의 벽을 뛰어넘기로 다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연인으로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 ‘고래커플’ 우영우와 이준호 사이에 핑크빛 기류가 흐른다. 한바다 로비에서 출근 전인 이준호를 기다리는 우영우와 뜻밖의 만남에 행복을 감추지 못하는 이준호의 미소가 풋풋한 설렘을 자아낸다. 이어진 사진에는 어두운 조명이 드리워진 도박장에 경계 태세로 들어선 우영우와 누군가에게 간곡한 부탁을 청하는 의뢰인의 모습이 담겨 있다.

제작진은 “우영우는 낯설고 어려운 사랑을 이준호 또한 쉽지만은 않은 현실을 마주하게 됐지만 서로를 향해 깊어지는 마음을 깨달으며 설렘 지수를 더욱 높일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