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찬민 딸 민하 사격 ‘金메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민하 인스타그램
박찬민 아나운서 딸인 배우 박민하가 전국 사격대회에서 당당하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박민하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1등이닷”이라는 멘트와 함께 다수의 사진을 올렸다.

박민하는 제46회 회장기 전국 중·고등학교 사격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2020년 박민하는 제42회 충무기 전국 중·고등학생 사격대회에서도 대회 신기록인 621.4점으로 금메달을 땄다.

이후 박민하는 지난 4월 전국소년체육대회 경기도 대표 선발전에 출전해 1위로 경기도 대표가 됐다. 당시 그는 대회 신기록이자 개인 최고기록까지 세웠다.

박민하는 “올림픽 출전이 목표고, 최연소 금메달리스트를 하고 싶다. 올림픽에서 1등 하는 게 목표”라는 바람을 전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