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부모됐어요” 제이쓴♥홍현희 2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제이쓴 인스타그램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이 아들 똥별이 발이 담긴 사진을 올리며 아빠가 된 소감을 전했다.

제이쓴은 5일 인스타그램에 “우리 똥별이 아주 건강하게 나왔다. 너무 귀여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이제 태어난 아기 발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제이쓴, 홍현희 부부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 모처에서 건강한 아들을 품에 안았다. 홍현희 소속사는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 가족과 지인들의 축하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2018년 결혼식을 올린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결혼 4년 만에 아들을 품에 안았다. 출산을 위해 방송 활동을 잠시 중단한 홍현희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이쓴과 함께하는 일상 등을 공유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