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명 男가수 안면마비 “말초신경까지 염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지헌 인스타그램 캡처
보컬 그룹 V.O.S 멤버 박지헌이 근황을 전했다.

박지헌은 6일 인스타그램에 “안면마비 어느새 5주가 훌쩍.이제 어느 정도 미소도 지을 수 있어요”라고 글을 올렸다.앞서 지난달 3일 박지헌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구안와사(口眼?斜)로 입원했다는 소식을 전했다.구안와사는 얼굴 신경 마비 증상으로,입과 눈이 한쪽으로 틀어지는 병을 가리킨다.

박지헌은 “치료하면서 또 알게 된 건 목 주변에 초음파를 보니 생각보다 너무 많은 염증들이 내 몸을 포진하고 있었다네요”라며 “그것도 모르고 지난 몇 년 너무 과하게 운동을 하고 수면을 줄이기까지 했으니 염증들이 말초신경에까지 발생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망가진 몸 상태에 비해 그래도 빠른 호전이 가능했던 것 같습니다”라며 “늘 다이어트 식단만 해보다가 이제야 진짜 건강식을 시작했구요.무대에 서면 조명들 탓에 눈시림이 심해 보호안경을 맞췄습니다”라고 덧붙였다.

2004년 V.O.S로 데뷔한 박지헌은 2010년 비연예인과 결혼해 슬하에 3남 3녀를 두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