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5세 여친 벽’ 깨졌나… 디캐프리오, ‘27세’ 하디드와 열애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리어나도 디캐프리오(왼쪽)와 지지 하디드. 각 소셜미디어(SNS) 캡처
할리우드 스타 리어나도 디캐프리오(47)와 슈퍼모델 지지 하디드(27)의 열애설이 화제다. 25세 이하 여자친구만 사귀는 것으로 유명한 디캐프리오가 20대 후반 여성과 만남을 갖고 있다는 것에 대중의 관심이 더욱 쏠리고 있다.

12일(현지시간) 미국 유명 연예매체 ‘피플’은 소식통을 인용해 디캐프리오와 하디드가 뉴욕에서 데이트가 아닌 ‘서로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또 다른 지인은 “디캐프리오가 하디드에게 매달리고 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디캐프리오가 이전 연인과 헤어진 지 몇 주 안 됐음에도 불구하고 하디드와 알아가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디캐프리오는 22세 연하의 모델 겸 배우 카밀라 모로네과 결별했다. 이들은 2018년 미국 콜로라도에 여행을 갔다가 연인으로 발전했고, 2020년 2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처음 함께 등장해 연인 관계임을 알렸다.

디캐프리오가 20대부터 사귀던 연인들은 25세가 넘지 않는 슈퍼모델들이 주를 이룬다는 공통점이 있어 ‘마의 25세의 벽’이라는 꼬리표가 디캐프리오에 대한 가십거리로 따라다녔다. 현재 50세에 가까워지는 나이에도 연인들의 나이는 변하지 않아 미국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는 분위기였다.

이번 열애설의 주인공이 된 하디드는 과거 영국 인기 보이밴드 ‘원디렉션’ 출신의 제인 말리크와 사귄 적이 있다. 만남과 헤어짐을 반복하던 이들 커플은 2020년 아이를 갖기도 했지만, 이듬해 10월 결별했다.

이정수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