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수경, 너무 달라진 근황…알고보니 코로나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이수경. SNS 캡처
배우 이수경(40)이 코로나19에 감염된 뒤 건강 상태를 공유했다.

24일 이수경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코로나 이후로 급격히 떨어진 체력이지만, 열심히 관리하고 있다”라며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수경은 화장기 없는 민낯으로 옅게 미소 짓고 있다. 다소 수척해진 얼굴이 단박에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수경은 “난 최후까지 살아남을 슈퍼면역자인 줄 알았다. 씁쓸”이라고 남기기도 했다.

한편 이수경은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 ‘마이 리틀 베이비’, ‘왼손잡이 아내’ 등에 출연했으며, 2020년 방송된 라이프타임채널 예능 ‘뷰티타임 시즌2’에서 진행자로 활약했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