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이도 있고…” 43세 여배우 ‘혼전 임신’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전수미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전수미가 기쁜 소식을 전했다.

전수미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을 남겼다. 이와 함께 초음파 사진, 토끼 인형 및 자필 편지가 담긴 사진을 올렸다.

그는 “뮤지컬 프리다가 끝나고 정말 많은 사랑과 관심으로 아주 행복하게 지냈다”고 근황을 알리며 “쉬지 않고 공연했던 저는 다음 차기작 소식을 알려드려 여러분들과 만나고 싶었는데, 다른 소식을 가지고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동안 작품 하느라 결혼할 사람이 있어 함께했는데 저희에게 큰 축복이 찾아왔다”고 밝히며 깜짝 혼전 임신 소식을 발표했다.

전수미는 “나이도 있고, 걱정도 많아 빨리 알리고 싶었는데 ‘안정기’라는 기간을 기다리느라 이제야…”라면서 “3개월이 되었다. 많이 놀라시겠지만 함께 기뻐해 주시면 걱정 따윈 날려버리고 행복하게 순산하겠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