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결국 소속사 떠난다…케이, 9개월 만에 계약 해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러블리즈 출신 가수 케이.
그룹 러블리즈 출신 케이가 팜트리아일랜드와의 계약 9개월 만에 소속사를 떠난다.

팜트리아일랜드는 27일 언론을 통해 “팜트리아일랜드와 케이는 2022년 9월을 마지막으로 전속계약을 해지하게 됐다”고 알렸다. 이어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 케이는 오랜 시간 신중한 논의 끝에 각자의 자리에서 서로의 앞날을 응원하기로 결정했으며, 향후 케이는 가수 활동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인사드릴 예정”이라고 했다.

케이는 지난 1월 팜트리아일랜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케이는 2014년 8인조 걸그룹 러블리즈 메인 보컬로 데뷔, ‘아츄’(Ah-Choo) ‘데스티니’(Destiny) ‘종소리’ ‘안녕’(Hi~) ‘지금, 우리’ 등으로 대중의 관심을 받았다. 최근 뮤지컬 배우로도 활동하고 있다.

팜트리아일랜드는 지난해 11월 그룹 동방신기 출신의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설립한 회사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