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그루, 결혼 7년 만에 이혼…쌍둥이 남매 양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한그루 인스타그램
배우 한그루(30·본명 민한그루)가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한그루의 이혼 보도가 나온 가운데 소속사 샛별당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한그루씨가 최근 이혼한 것이 맞다. 두 아이는 한그루씨가 양육 중이며 이혼의 자세한 사유는 밝히기 어렵다”고 확인했다.

앞서 나온 보도에 따르면 한그루는 전 남편과 논의 끝에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했다. 이들은 법적인 절차를 모두 원만히 마무리 지었으며, 6세인 쌍둥이 딸과 아들은 한그루가 키우기로 했다.

한그루는 지난 2011년 가수로 데뷔, 배우로 활동 영역을 넓히며 활약했다. 드라마 ‘연애 말고 결혼’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등에 출연했다.

이후 23세였던 2015년 9세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해 2017년 쌍둥이 남매를 출산했다.

한그루는 현재 배우 복귀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6월 배우 손석구, 한지현 등이 소속된 샛별당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7년 만의 복귀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