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곽도원 ‘음주운전’ 적발된 현장, 1차선 도로였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배우 곽도원
KBS2 ‘연중플러스’에서 곽도원의 음주운전이 적발된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2 연예 정보 프로그램 ‘연중플러스’(이하 ‘연중’) 제작진은 최근 곽도원의 음주운전이 있었던 제주도 현장을 공개했다.

적발 현장은 교차로로 이어지는 편도 1차선의 도로다. 차로가 하나인 좁은 도로라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이었다.

경찰은 곽도원이 한림읍에서 애월읍까지 술에 취한 채 약 11km를 운전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앞서 경찰은 ‘신호가 바뀌었는데 앞 차가 움직이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고, 차 안에서 자는 그를 깨워 음주 측정을 했다.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0.08%)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는 입장문을 통해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한 점에 대해 깊은 사죄의 말씀드린다”며 “이유를 불문하고 곽도원과 소속사는 변명의 여지 없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곽도원을 지켜봐 주신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고,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