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11월 결혼’ 황보라♥차현우, 임신 때문에 혼인신고 먼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배우 황보라가 임신 준비 때문에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는 황보라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황보라는 오는 11월 결혼을 앞둔 소감에 대해 “3월에 (날을) 잡았다. 11월이 안 올 거 같았는데 금방 오더라”고 밝혔다.

이어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며 혼인신고 한 이유가 임신 때문이라고 고백했다.

황보라는 “마흔 넘어서는 결혼을 꼭 해야겠다 싶어서 혹시나 해봐서 산부인과에 갔다. 연예인들이 난자 냉동 시술을 많이 하길래 가봤는데 너무 안 좋게 나왔다. 난자 나이가 너무 많다더라. 너무 속상해서 울었다”며 “근데 시험관 등 시술을 하려면 혼인신고가 되어야, 법적인 부부가 되어야 할 수 있다더라”며 혼인신고를 먼저 한 이유를 밝혔다.

한편 황보라는 배우 김용건의 아들이자 하정우의 친동생인 차현우와 10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결혼한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