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태희♥’ 비, 골프선수와 불륜설에 분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비(본명 정지훈)가 6일 확산된 골프선수 A씨와의 불륜설에 “사실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최근 우먼센스는 연기, 노래, 춤 실력을 겸비한 대표 스타 A씨가 골프선수 B양과 열애를 넘어 동거 중이라는 소문에 대해 보도했다. A씨는 C씨와 이미 결혼한 사이로, C씨는 지성을 겸비한 미인이라고 해당 매체는 소개했다.

이후 해당 부부가 비, 김태희라는 루머가 나돌았다. 이와 관련 6일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 관계자는 “어이가 없다. 당장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조만간 공식 입장문을 정리해 전달하겠다”며 분노했다.

한편 비는 배우 김태희와 2017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