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양재웅♥’ 하니, ‘가스라이팅’ 악플에…“심신미약자 아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채널 ‘LeoJ Makeup’
그룹 EXID 하니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과 열애를 인정한 후 악성 댓글로 인한 고충을 토로했다.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LeoJ Makeup’에는 ‘이 정도면 아이돌 흑화 전문가 EXID 하니 컴백 기념’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하니는 웹 예능 출연을 앞두고 뷰티 크리에이터 레오제이에게 메이크업을 받기 위해 등장했다.

이날 레오제이는 하니에게 “지금 공개 연애를 하고 계시지 않느냐. 공개된 게 마음이 편하냐”고 물었다.

하니는 “찝찝한 느낌이 든다. 뭔가 (팬들에게) 미안한 느낌”이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어 “근데 전 좀 어이없는 게 댓글들이나 어디 올라온 글들 보면 (남자친구가) 10살 많은 정신과 의사니까 내가 무슨 심신미약자에 가스라이팅 당하는 사람처럼 됐더라”고 토로했다.

이를 듣던 레오제이는 “악플러들에게 한마디 하시라”고 했고, 하니는 “나 심신미약자 아니에요”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하니는 채널A ‘하트시그널’ 시리즈 등에 출연한 양재웅과 공개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10살 차이를 극복하고 지난 6월 열애 소식을 전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