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돌싱글즈3’ 전다빈, 연예인 됐다…소속사 계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류수영·박한별과 한솥밥

▲ MBN ‘돌싱글즈3’ 출연자 전다빈이 소속사를 찾았다. 소속사 제공
MBN ‘돌싱글즈3’ 출연자 전다빈이 소속사를 찾았다.

이엘파크는 24일 전다빈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다빈은 MBN ‘돌싱글즈3’에 출연한 화제의 출연자다. 프리랜서 모델 겸 필라테스 강사로,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와 특유의 패션 스타일링으로 화제를 모았다.

방송 종영 후 이엘파크와 전속계약을 맺은 전다빈은 본격 연예인 행보를 걸을 것으로 보여 눈길을 끈다.

새롭게 공개된 프로필에서는 블랙톤 의상의 도회적 이미지와 청초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는 핑크톤 이미지까지 다채로운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엘파크는 “쏟아지는 연애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속 다양한 출연자들 중 특히 전다빈이 돋보였다”라며 “자사가 보유한 풍부한 매니지먼트 네트워크를 앞세워 그가 가진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든든한 동반자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채현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