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명수 “이승기 착해서…기획사들 변해야 한다” 일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명수.
코미디언 박명수가 소속사와 갈등을 빚고 있는 이승기를 응원했다.

25일 방송된 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음원 수익’으로 분쟁 중인 이승기와 그의 소속사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명수는 “양쪽 이야기를 다 들어봐야 하겠지만, 기획사 하시는 분들도 시대에 맞게 변해야 한다. 연예계에 30년 있던 사람으로서 안 준 건 잘못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승기가 착한 것이다. 믿음을 그렇게 이용하면 안된다. 법적 소송까지 가지 말고 사과 받고 정산하고 깔끔하게 끝나기를 바란다”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박명수는 “법정 소송가면 피를 말리는 싸움 될 것이다. 서로 18년간 정이 있을거 아니냐. 얘기 잘해서 마무리 잘 지으셨으면 좋겠다. 이승기씨는 자기 권리에 대해 주장하는 것이니 좋은 모습으로 헤어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