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나♥류필립, 악플 공개…“반항심 생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가수 미나. 인스타그램
가수 미나가 17세 연하 남편 류필립과의 관계에 대한 악성 댓글을 소개하며 이를 자기 발전의 자극제로 삼았다고 고백했다.

미나는 28일 KBS 1TV 프로그램 ‘아침마당’에 출연해 50대 동안 미모를 유지하는 대표 주자라는 이름으로 대화에 나섰다.

미나는 “악플러들이 17살 연하 류필립과의 사진에 ‘아들과 엄마’로 보인다는 댓글을 달았다”며 “여기에 반항심이 생겨 제대로 보여주고자 하는 마음이 들었고, (지금은) 더 사랑을 많이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50대가 되면서 자신감이 떨어졌다”며 “지금은 폴댄스를 일주일에 5~6번 하면서 관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관리를 하지 예전보다 젊어지고 남편도 예뻐졌다고 좋아해준다”고 덧붙였다.

식단 관리에 대해서는 “방송 전날에는 부을까봐 짠 음식은 안 먹는다”며 “평소에는 아이스크림 쿼터 사이즈를 혼자 먹는다. 그러다보니 많이 먹기 위해서 운동도 열심히 한다”고 했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