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국가대표’ 김민경, 코로나19 확진에 ‘컬투쇼’ 불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22 IPSC 핸드건 월드 슛(2022 IPSC)에 출전할 사격 국가대표로 선출된 개그우먼 김민경.
실용사격 국가대표로 뽑혀 새로운 도전 중인 개그우먼 김민경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8일 소속사 제이디비 엔터테인먼트 측은 김민경이 이날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스페셜 DJ로 출연 예정이었던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나오지 못하게 됐다. 김민경을 대신할 스페셜 DJ는 개그맨 최성민이다.

김민경은 최근 지난 19일부터 태국 파타야에서 열린 ‘2022 IPSC 핸드건 월드슛(2022 IPSC)’에 국가대표 자격으로 출전했다. 27일 귀국한 김민경은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나 자가키트 검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김민경은 IHQ 웹 예능 ‘시켜서 한다! 오늘부터 운동뚱’을 통해 접한 사격 실력을 바탕으로 국제실용사격연맹(IPSC)의 실용사격을 배운 지 1년여 만에 태극마크를 달았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