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현중, 금고에 휴대폰 보관하는 이유 “날 보호해주는 증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BN ‘뜨겁게 안녕’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 휴대폰을 금고에 보관하는 이유를 고백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뜨겁게 안녕’에서는 김현중이 네 번째 게스트로 출연해 ‘안녕하우스’의 호스트 유진, 은지원, 황제성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현중은 ‘안녕하우스’에 압수 휴대전화를 보낸 이유를 말했다. 김현중은 “이런저런 사건이 있었다”며 과거 폭행 논란 사건을 간적적으로 언급했다.

김현중은 무죄가 선고될 수 있었던 결정적 증거가 휴대전화였다고 알렸다. 김현중은 “어떤 일이 벌어질지 모르니까”라며 현재도 만약을 대비해 휴대전화를 금고에 보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현중은 “현실적으로 증거가 되고, 날 보호해줄 수 있다는 걸 늦게 깨달았다”라며 “이렇게 되니까 사람을 못 믿게 됐다, 인간관계가 좁아졌다”라고 고백했다.

한편, MBN ‘뜨겁게 안녕’은 이별 또는 새로운 시작을 하려는 게스트들이 ‘안녕하우스’에 방문해 가장 아름답고 뜨거운 이별, 그리고 새 출발을 하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