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걸그룹 前멤버 “애엄마답게 행동해라” 악플에 일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악성 댓글에 당당히 응수했다.

지난 28일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일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담긴 사진 2장을 공개했다.

그런데 이를 본 한 네티즌이 “저기 죄송한데요. 애들 엄마면 애들 엄마답게 하고 다니세요”라고 불편함을 드러냈다.

이에 율희는 “애엄마다운 게 뭔데 여기 와서 ××이세요. 내가 이쁘게 하고 나가겠다는데”라고 분노했다. 이어 손가락 욕을 뜻하는 글자를 덧붙였다.
율희는 밴드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2018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뉴스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